• EBTN

2017년 6월 18일 주일 대예배

주일 대예배 말씀

[특수관계론4]

“Noblesse oblige (노블레스 오블리즈) :

가난하고 소외당한 소자에서부터 모든 이에게 아름답고 품위있게 탁월한 매너를 뿜어낼 때”

<< Que tout se fasse avec bienséance et avec noblesse ! >>

사도행전 17장 11절 - 13절

Act 17,11-17

EndFragment

11. 베뢰아에 있는 사람들은 데살로니가에 있는 사람들보다 더 너그러워서 간절한 마음으로 말씀을 받고 이것이 그러한가 하여 날마다 성경을 상고하므로

11. Ces Juifs avaient des sentiments plus nobles que ceux de Thessalonique; ils reçurent la parole avec beaucoup d'empressement, et ils examinaient chaque jour les Écritures, pour voir si ce qu'on leur disait était exact.

12. 그 중에 믿는 사람이 많고 또 헬라의 귀부인과 남자가 적지 아니하나

12. Plusieurs d'entre eux crurent, ainsi que beaucoup de femmes grecques de distinction, et beaucoup d'hommes.

13. 데살로니가에 있는 유대인들은 바울이 하나님의 말씀을 베뢰아에서도 전하는 줄을 알고 거기도 가서 무리를 움직여 소동하게 하거늘

13. Mais, quand les Juifs de Thessalonique surent que Paul annonçait aussi à Bérée la parole de Dieu, ils vinrent y agiter la foule.

고린도전서 14장 39절 - 40절

1 Corinthiens 14,39-40

39. 그런즉 내 형제들아 예언하기를 사모하며 방언 말하기를 금하지 말라

12. Ainsi donc, frères, aspirez au don de prophétie, et n'empêchez pas de parler en langues.

40. 모든 것을 품위 있게 하고 질서 있게 하라

13. Mais que tout se fasse avec bienséance et avec ordre.


조회 2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